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내가 사랑한 아리랑’공연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공연 '내가 사랑한 아리랑’이 오는 4월 11일 오후 8시 20분 KBS홀에서 열린다. 이번 공연은 한국방송 2채널(KBS 2TV)에서 생중계된다.

입력시간 : 2019-03-22 15:06:05 , 최종수정 : 2019-03-22 15:31:17, 김응일 기자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공연 '내가 사랑한 아리랑이 오는 411일 오후 820KBS홀에서 열린다. 이번 공연은 한국방송 2채널(KBS 2TV)에서 생중계된다.

 

한국을 대표하는 민요 아리랑은 개인의 이야기를 넘어 나라를 잃은 슬픔과 광복의 새 희망, 분단의 아픔까지 민족의 희로애락과 함께해 온 대한민국의 문화자산이자 마음의 울림이다.

 

이번 기념 공연에서는 언제 어디서나 우리 민족과 함께해 온 아리랑을 통해 지난 100년간의 역사를 되돌아보고, 임시정부 수립 당시 우리 선조들이 꿈꿔온 나라를 되새겨본다. 배우 문소리의 진행으로 국악 명인, 대중가수 등 다양하고 화려한 출연진이 무대를 꾸민다.

 

특히 독립운동가 후손인 두닝우 피아노 연주자, 안톤 강 비올라 연주자도 함께해 아름다운 선율로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의 의미를 더욱 뜻깊게 전할 예정이다.

 

이번 공연은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사업 추진위원회(위원장 한완상), 한국방송공사(사장 양승동)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사장 정성숙)이 주관한다.

 

공연 관람 신청(기간: 2019.3.22.~4.3.)은 한국방송(KBS) 누리집(www.kbs.co.kr)에서 할 수 있으며, 관람객은 추첨으로 선정된다.

 


Copyrights ⓒ 국민건강E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응일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