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형수, 영양·영덕·봉화·울진 출마 공식선언

'작은 소리에도 귀 기울이는 낮은 자세와 겸손함으로 깨끗한 정치 다짐'

입력시간 : 2019-12-24 16:34:55 , 최종수정 : 2019-12-24 16:35:59, 최봉도 기자

자유한국당 박형수 전 대구고검 부장검사는 지난 23일 내년 4·15 총선 영양·영덕·봉화·울진지역에 출마를 선언했다.

 


이날 박 예비후보는 “영양·영덕·봉화·울진군민을 더 잘살고 행복하게 하는 민생문제 해결사로서 지방 소멸의 위기를 극복하고자 이 자리에 섰다”고 밝히면서 울진 신한울원전3,4호기 건설재개, 영덕 동해선 철도 복선화, 봉화 산림휴양도시 건설, 영양 31번 국도4차선 확장 등을 대표 공약으로 내걸었다.박 예비후보는 “정치현실이 아무리 우리를 실망시키고 외면하게 만들더라도, 우리는 결코 정치를 외면할 수 없습니다. 우리 사회의 모든 문제들을 해결하는 중심 또한 바로 ‘정치’이기 때문입니다. 제가 우리의 미래와 정치를 발전시키고, 침체된 지역 전체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기 위하여 감히 우리 지역에 출사표를 던졌습니다”라면서 대다수의 지역 민심에 따라 “이제는 바꿉시다!”는 슬로건을 내걸었다고 힘차게 포부를 밝혔다.

 

박 변호사는 ”작은 소리에도 귀 기울이는 낮은 자세와 겸손함으로 깨끗한 정치, 부끄럽지 않은 정치, 제대로 된 정치를 실현함으로써 공정한 사회, 살만한 세상, 부강한 국가를 이루는데 혼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Copyrights ⓒ 국민건강E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봉도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