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경북지역 교통사고 사망자(367명), 역대 최저

경북지방경찰청(청장 박건찬)

입력시간 : 2020-01-13 16:17:37 , 최종수정 : 2020-01-13 16:17:53, 이동훈 기자
안동 신청사 전경


경북지방경찰청(청장 박건찬)에 따르면 지난해 경북 도내 교통사고 사망자 수가 ‘18년 418명에 비해 12%(51명) 감소한 367명으로 나타났다.


’15년 이후 4년 연속으로 사망자가 감소했고, 경북지역 처음으로 교통사고 사망자가 300명대에 진입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노인(-7%), 보행자(-13%), 음주(-44%), 어린이(-75%) 등 중점관리 분야 전체적으로 모두 감소하였다.



올해도 교통사고 감소를 위해 연초부터 교통안전종합대책을 추진할 예정이다. 주・야간 이동식 과속 단속, 국・지방도 암행순찰차 운영과 더불어 보행자 우선 교통문화 홍보를 적극 전개하여 교통안전 패러다임을 운전자에서 보행자 중심으로 전환하고, 횡단보도 투광기, 고원식 횡단보도 등 노인・보행자 안전을 위한 시설물도 집중적으로 설치할 예정이다.


경북경찰청 관계자는 “보행자가 안전한 교통문화를 정착시켜 도민과 함께하는 따뜻하고 믿음직한 경북경찰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Copyrights ⓒ 국민건강E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